경남FC, 승리의 맛 잊지 않았지?
경남FC, 승리의 맛 잊지 않았지?
  • 박성민
  • 승인 2019.08.22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오후 7시30분 홈경기
수원삼성 상대로 27라운드
올시즌 두차례 만나 무승부
경남FC(이하 경남)가 수원삼성(이하 수원)과 홈그라운드인 창원축구센터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이하 K리그1)’ 27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

올 시즌 양 팀은 8라운드와 18라운드에서 두 차례 만나 모두 무승부를 기록하며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특히 첫 만남이었던 8라운드에서 양 팀은 역전에 재역전을 거듭하며 흥미진진한 경기를 펼쳤으나, 87분 터진 수원 홍철의 재역전 골에 응수하듯 90분 경남 배기종이 동점골을 터뜨리며 결국 3대 3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후 만난 18라운드에서는 득점 없이 마무리 되었다. 경남이 수원을 상대로 승리한 마지막 경기는 지난 2018시즌 37라운드이다. 경남은 당시 김효기와 쿠니모토의 골로 수원을 2대 1로 제압했다.

지난 25라운드 홈경기에서 20경기 만에 승리의 기쁨을 맛 본 경남은 이어진 26라운드 대구 원정에서 아쉽게 패해 이번 홈경기에서 만큼은 연승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다. 김경수 도지사도 경기장을 찾아 선수단을 격려하고 홈경기 연승을 응원할 예정이다.

지난해 도민구단 최초 K리그1 준우승과 ACL(아시아챔피언스리그) 본선 자력진출이라는 놀라운 성적으로 경남도민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선사한 경남FC가 다시 한 번 심기일전해 도민의 성원에 보답하고, 도민에게 사랑받는 실질적 명문 도민구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구단을 격려하고 도민의 지속적인 응원을 바라는 차원에서다.

선수단 주축 멤버들의 부상으로 힘겨운 시기를 보낸 경남이었지만 현재 대부분이 복귀한 상태이며, 경기 감각 회복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또한 경남의 외국인 선수 4인방도 모두 출전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수원의 경우 골키퍼 노동건이 경고 누적으로 이번 경남전에 결장한다.

한편 경기당일 창원축구센터에서는 경남FC가 금요일 밤 축구, 프라이데이 나잇 풋볼(Friday Night Football)을 맞아 맥주를 테마로 준비한 ‘프라이데이 비어데이(Friday, Beerday!)’ 이벤트가 펼쳐진다. 동료 및 친구와 함께 관람을 오는 경우 종합안내소에서 인증과정을 거쳐 무료로 클라우드(Kloud) 맥주를 받을 수 있는 이벤트다. 색다른 장외이벤트도 펼쳐진다. 맥주 빨리 마시기 대회, 맥주 캔 볼링 등 맥주 테마와 관련된 다양한 게임과 함께 ‘산청군 데이’를 맞아 제19회 산청 한방약초축제 홍보 부스가 준비되어 있다.

또한 이번 경기는 ‘경남FC 문화가 있는 날’에 해당되어 전 좌석을 5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어 축구팬들이 금요일 밤을 즐겁게 마무리 할 수 있는 최고의 기회이다. 이번 경남과 수원의 경기는 23일(금) 오후 7시 반, 창원축구센터에서 펼쳐진다.

박성민기자

 
경남FC(이하 경남)가 23일 오후 수원삼성(이하 수원)과 홈그라운드인 창원축구센터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이하 K리그1)’ 27라운드 맞대결을 펼친다./사진=경남F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