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관-주민 화합 창구된 ‘혁신도시의 날’
이전기관-주민 화합 창구된 ‘혁신도시의 날’
  • 강진성
  • 승인 2019.11.07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3회째 열린 ‘경남진주혁신도시의 날’ 행사가 3일 간 이전공공기관과 주민의 소통·화합 시간을 마련하고 막을 내렸다.

진주시가 주최·주관하고 국토교통부와 경상남도가 후원한 이번 행사는 혁신도시 조성을 기념하고 친목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 5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본사 대강당에서 개막행사에서 기념식 및 유공자 표창 수여에 이어 개그콘서트 공연과 박현빈 등 가수 공연이 펼쳐졌다.

둘쨋날인 6일에는 혁신도시내 3개 초등학교 학생들이 클러스터 부지에 위치한 ANH스트럭쳐의 ‘D월드’에서 드론 체험 시간을 가졌다.

이와함께 한국남동발전에서 소확행 런치콘서트, LH 앞 상가거리에서 버스킹 혁신콘서트가 잇따라 열렸다.

마지막날인 7일에는 한국산업기술시험원에서 소확행 런치콘서트에 이어 LH체육관에서 이전기관 임직원 문화나눔(우리동네 예체능) 행사가 열렸다.

저녁시간에는 이성자미술관 인근에서 버스킹 공연을 끝으로 행사를 마쳤다.

진주시 관계자는“앞으로도 혁신도시 활성화와 이전공공기관 임직원들의 안정적 정착을 위하여 이전기관과 지역민을 위한 화합의 장을 마련해 소통을 통한 협력 분위기 조성에 노력하겠다”며 “혁신도시 시즌2의 성공적 추진과 진주혁신도시를 새로운 지역 신성장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강진성기자

 
7일 LH본사 체육관에서 진주혁신도시 이전기관의 화합을 위해 마련된 ‘우리동네 예체능’대회에서 KTL 참가자가 에어건을 사용한 양궁경기를 하고 있다.
7일 LH본사 체육관에서 진주혁신도시 이전기관의 화합을 위해 마련된 ‘우리동네 예체능’대회에서 참가자가 볼링경기를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