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덮개·안전우산…학생 등·하굣길 안전 지킨다
안전덮개·안전우산…학생 등·하굣길 안전 지킨다
  • 강민중
  • 승인 2019.11.07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교육청, 시야확보 쉬운 유치원, 초등학교용 ‘안심우산’보급
가방안전덮개 선봬…지퍼 장착, 가방 연결고리 추가 등 기능 보강
경남도교육청이 유·초등학교 학생들의 등·하굣길 안전을 위한 사업을 더욱 확대·강화한다.

도교육청은 우천 시 어린이들의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의식 향상을 위해 ‘안심우산’ 4만개를 제작해 초등학교와 유치원, 특수학교에 이달 중 보급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박종훈 교육감의 공약사업이기도 한 안심우산은 운전자들이 통학 중인 학생들을 쉽게 인지하는데 디자인의 중점을 뒀다.

우산의 8면 중 3면에는 우천 시 시야 확보가 가능하도록 투명비닐원단으로 제작됐다. 나머지 5면에는 노란 파스텔톤의 원단에 속도제한을 뜻하는 ‘30’ 표시와 ‘아이좋아’ 로고를 새겨 시인성을 확보했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이 최초로 개발해 어린이 교통안전용품의 상징으로 자리매김한 가방안전덮개도 기능을 개선했다.

해당 부서에서는 지난 3월부터 전담팀을 구성해 학부모와 교원, 학생들의 건의 사항을 수렴, 분실과 착용불편요인을 최소화하도록 기능을 보강했다.

가방안전덮개 상단에 지퍼를 장착해 가방 속 물건을 꺼낼 때마다 벗기고 씌워야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했다. 가방연결고리도 추가해 가방 양쪽 어깨끈에 고정을 강화해 분실요인도 최소화했다.

새 가방안전덮개는 2020학년도 신입생에게 보급하기 위해 계약절차를 거쳐 12월부터 보급할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가방안전덮개 보급과 함께 각종 통학로 안전대책을 시행해 스쿨존 내 안전사고 발생률이 전국에서 가장 낮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허인수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도가 한층 높아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안전한 등·하굣길 조성 등 아이들의 안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은 경남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 민주시민교육담당(210-5257)으로 문의하면 된다.

강민중기자 jung@gnnews.co.kr



 
경남도교육청이 학생들의 등하굣길 안전을 위해 새로 선보이는 안전우산과 가방안전덮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