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2019년 신입행원 연수
BNK경남은행, 2019년 신입행원 연수
  • 황용인
  • 승인 2019.11.12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지난 11일 창원시 마산회원구 자체 연수원에 신입행원 30명이 입소해 내년 1월 2일까지 인사제도와 복무자세 등에 대한 연수를 받는다.

이날 ‘2019년 신입행원 연수원’ 입소식에는 유충렬 그룹장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유충렬 그룹장은 “연수가 끝나고 실무에 돌입하는 내년 2020년은 BNK경남은행이 50주년을 맞는 뜻 깊은 해이다”며 “50년의 전통을 잘 이어받아 BNK경남은행이 100년 은행으로 나아가는데 큰 힘이 되어주기를 바란다. 신입행원 모두가 한 명의 낙오 없이 8주간의 연수 과정을 잘 마쳐 진정한 BNK경남은행 가족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신입행원들은 입소식을 마친 뒤 8주간의 인사제도와 복무자세 등에 대해 강의를 받는다.

배준우 신입행원은 “연수가 은행원으로서 첫발을 내딛는 중요한 과정임을 깊이 인식하고 충실히 임하겠다”며 “연수 기간 중 규칙 준수는 물론 모든 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믿고 신뢰받는 은행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 신입행원 연수는 직무(수신ㆍ여신ㆍ외환 등)와 마인드 함양(CS교육ㆍ외부활동 등), 조직 이해(BNK금융그룹 공동연수ㆍ선배와의 대화 등) 등의 과정이 내년 1월 2일까지 진행된다.

8주간의 연수 과정을 수료한 신입행원들은 내년 1월 3일 신입행원 입행식 후 본점과 영업점에 배치된다.

황용인기자

BNK경남은행 신입행원 30명이 내년 1월 2일까지 창원시 마산회원구 자체 연수원에서 인사제도와 복무자세 등에 대한 연수를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