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일까지 도내 미세먼지 극성
11일까지 도내 미세먼지 극성
  • 백지영
  • 승인 2019.12.10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 정체와 중국발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초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10일 한국환경공단 에어코리아에 따르면 경남은 10일과 11일 양일간 초미세먼지(PM-2.5) ‘나쁨’을 기록하다가 12일 해소되겠다.

도내 초미세먼지는 대기가 정체돼 국내외 초미세먼지가 쌓인 상황에서 10일 오전부터 중국발 미세먼지까지 유입되면서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날 초미세먼지 농도는 거제 100㎍/㎥, 창원 94㎍/㎥, 의령 81㎍/㎥까지 치솟았지만 관련 주의보는 내려지지 않았다.

경남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초미세먼지주의보는 농도가 2시간 이상 75㎍/㎥을 기록하면 주의보가 내려진다. 현재 추세로는 도내에 주의보까지 내려지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백지영기자 bjy@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