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시내버스개혁 시민대책위 발족
창원 시내버스개혁 시민대책위 발족
  • 이은수
  • 승인 2020.01.16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지역 시내버스 개혁에 지역 시민단체가 적극 참여한다.

마산YMCA·창원YMCA·마창진참여자치시민연대 등 15개 단체는 16일 창원YMCA 강당에서 시내버스개혁 시민대책위원회를 발족했다. 창원시는 2018년 민선 7기 출범 이후 신교통추진단을 만들어 준공영제, 간선급행버스(BRT) 도입 등 대중교통 운행체계를 대대적으로 개편하는 작업을 시작했다.

시민대책위는 시내버스 체계 개편 쟁점에 대한 시민사회 의견을 내는 등 대중교통 발전방안을 창원시, 시내버스 업계에 제시한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