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FC, 올해 첫 개막전 대전과 격돌
경남FC, 올해 첫 개막전 대전과 격돌
  • 박성민
  • 승인 2020.01.2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월 29일 오후 3시 원정경기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이 하나원큐 K리그2 2020 정규 라운드(1라운드~36라운드)와 플레이오프 일정을 확정, 발표했다.

개막 라운드는 2월 29일(토)에 3경기, 3월 1일(일)에 2경기가 치러지며, 킥오프 시간은 오후 3시다. 이번 시즌 K리그2는 남기일(제주), 설기현(경남), 정정용(서울이랜드), 황선홍(대전) 등 새로 지휘봉을 잡은 명장들의 지략대결, 하나금융그룹을 모기업으로 재출범하는 대전하나시티즌과 시민구단으로 재탄생한 충남아산의 선전 여부 등 많은 흥미요소들이 기다리고 있다.
 
경남FC는 오는 2월 29일(토)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대전하나시티즌과 시즌 개막전을 치를 예정이다. 또 안양과 전남, 서울이랜드와 안산이 개막전에서 만난다. 이튿날인 3월 1일(일)에는 아산과 부천이 이순신종합운동장, 제주와 수원FC의 경기가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월요일에도 축구를 즐길 수 있는 ‘먼데이 나이트 풋볼’은 올해에도 K리그2에 돌아온다. 올 시즌 첫 먼데이 나이트 풋볼 경기는 5월 11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지는 서울 이랜드와 안양의 대결이다.
 
정규리그 36라운드를 마친 후에는 K리그1 승격을 위한 단판 승부, ‘K리그2 플레이오프’에 돌입한다. K리그2 정규 라운드 3위팀과 4위팀의 준플레이오프 경기가 11월 4일 펼쳐지고, K리그2 정규 라운드 2위팀과 준플레이오프 승리팀의 플레이오프가 경기가 11월 7일 펼쳐진다. K리그2 플레이오프에서 승리한 팀은 K리그1 11위 팀과 승강 플레이오프를 펼친다.

박성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