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도쿄올림픽 전지훈련팀 유치 TF 발족
경남도, 도쿄올림픽 전지훈련팀 유치 TF 발족
  • 정만석 기자
  • 승인 2020.02.20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19일 도청 2층 회의실에서 행정부지사(박성호) 주재로 2020년 도쿄올림픽 해외전지훈련팀 도내 적극 유치를 위한 TF를 발족했다.

TF 구성 목적은 도쿄올림픽 참가국들이 일본의 방사능 오염과 중국의 코로나19 감염병을 우려해 일본은 물론 중국의 전지훈련을 기피하고 있으며, 일본과 기후환경이 비슷하고 접근성이 좋고, 2018 창원국제사격선수권대회 등을 치룰 만큼 스포츠인프라를 잘 갖추고 있어 해외 훈련팀 사이에서는 경남이 최적의 전지훈련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이번 TF회의에서는 4개분야(체육, 보건, 대외협력, 국제교류 등)의 5개 부서와 경남체육회 등에서 10여명이 참석하여 해외전지훈련팀 도내 유치를 위한 홍보전략, 식음료 안전관리, 코로나19 예방대책, 유관기관 협업 등에 대해서 토론을 진행하였다.
 
TF는 도쿄올림픽까지 도내 해외팀 적극 유치를 위해 문화관광체육국장을 중심으로 전지훈련팀 적극유치, 체류기간 안전성 확보, 스포츠경남 브랜드 위상제고 등을 수행하는 것이 주요 기능이다.

또한, 21일(금) 행정부지사 주재로 부시장ㆍ군수 회의 시에 해외 전지훈련팀 도내 유치 TF을 위한 방문스포츠팀에게 제공되는 행정시책 외에 해외팀에게 추가 지원을 하여 해외스포츠팀들이 도내에 많이 올 수 있는 지원방안에 대해서 논의하고 체류기간 안전대책, 전지훈련 시설 개보수사업 기 예산 조기 집행 등에 대해서 집중 논의할 예정이다.
 
박성호 경남도 행정부지사는 “올림픽까지 민·관 TF팀 협력체계를 유지하여, 보다 많은 외국전지훈련팀들이 경남도를 올림픽 참가를 위한 전지훈련지로 정하여 활동하게하므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