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영 부의장, 통합당 경남선대위원장 수락
이주영 부의장, 통합당 경남선대위원장 수락
  • 김순철
  • 승인 2020.03.24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주영 국회부의장이 4·15총선 미래통합당 경남 총괄선거대책위원장직을 수락했다.

미래통합당 경남도당은 경남 총괄선대위원장직을 맡아 오만과 위선에 빠진 무능한 문재인 정권 심판에 앞장서 달라는 도당의 요청에 대해 이주영 국회부의장이 수락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부의장은 25일 경남도당에서 개최되는 ‘제21대 총선 경남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한 후 본격적으로 21대 총선 압승을 위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 부의장은 지난 23일 “문 정권에 대한 심판이라는 국민의 큰 뜻을 저버릴 수는 없었다”며 불출마를 선언한 뒤 “미래통합당의 후보들이 압승을 거두어 문재인 좌파정권의 위선과 폭주를 막아내고 정권교체를 이룰 수 있도록 백의종군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바 있다.

김순철기자 ksc2@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