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5060세대 경력형 일자리 확대
거제시, 5060세대 경력형 일자리 확대
  • 배창일
  • 승인 2020.03.25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개 사업 14억3000만원 확보
거제시는 올해 50~60대 퇴직 전문인력의 경력을 활용해 지역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는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인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은 만 50세 이상 70세 미만의 미취업자 중 관련 업무분야 경력 5년 이상이거나 국가·공인민간 자격증을 보유한 경우 참여할 수 있다. 거제시는 올해 고용노동부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 공모에 두 차례 참여, 17개 사업에 14억300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100개의 신중년 일자리를 창출하는 실적을 거뒀다.

1차 공모 선정 사업은 1592거북선 신중년 도슨트사업, 군사시설보호구역 탐방객 안전지킴이 사업, 거제 문지기사업, 숙박시설 및 음식점 등 안전점검 등 14개 사업이다. 2차 공모에서 선정된 사업은 2020년 신중년 색채환경 정비사업, 산림복지기술단, 시민 행복 365 신중년 안전패트롤 사업 등 3개 사업이다.

거제시는 올해 일자리사업 확대를 위해 다음달 10일 마감인 고용노동부 3차 공모에도 13개 사업을 신청해 9억 원의 예산을 추가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거제시 관계자는 “퇴직한 5060세대가 신중년 일자리 사업을 통해 인생 2막을 새롭게 열고, 지역사회에도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정부 일자리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해 많은 시민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창일기자 bci74@gnnew.co.kr

 
거제시는 올해 5060세대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을 확대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마을색채환경정비사업 추진 모습. 사진 제공=거제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