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대출 “新진주대첩으로 나라지키겠다”
박대출 “新진주대첩으로 나라지키겠다”
  • 김응삼
  • 승인 2020.03.26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박대출 후보(진주갑)는 26일 “신진주대첩으로 나라지키고, ‘강소(强小)특별시 진주’를 통한 진주대도약을 이끌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힘 있는 3선 의원이 되어 경남리더로 우뚝 서겠다. 남강에서 발원한 동남풍이 낙동강벨트를 거쳐 전국을 뒤덮도록 하겠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어 “진주 ‘항공특례시’ 지정을 통한 기업 유치, 국립 경남과학관 유치, 성북·강남지구 등 원도심 재생으로 신구가 융합되는 진주” 등 공약을 시민들에게제시했다.

특히 서부경남 KTX에 대해 “진주의 꿈을 창원시가 빼앗으려 하고 있다”며 “3선의 힘으로 서부경남 KTX원안, 반드시 사수하겠다”는 각오도 밝혔다.

박 후보는 “경남리더로 우뚝 서 원내대표, 상임위원장, 최고위원 등 어떤 역할도 주저하지 않을 것”이라며 “위대한 진주시대로 가는 길에 힘을 실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시민들에게 호소했다.

김응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