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루 같은 ‘아파트 산맥’
신기루 같은 ‘아파트 산맥’
  • 최창민
  • 승인 2020.04.20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걸러 궂은 날씨와 맑은 날씨가 교차하는 변덕스러운 날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20일 아침에는 진주지역에 안개가 엷게 내려앉은 쾌청한 날씨를 보였다. 진주 고지대에서 바라본 사천방향 모습은 안개가 강물처럼 흘러가면서 산 너머 고층 아파트가 신기루처럼 나타났다가 사라지기를 반복해 환상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안개낀 풍경 하루걸러 궂은 날씨와 맑은 날씨가 교차하는 변덕스러운 날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20일 아침에는 진주지역에 안개가 엷게 내려앉은 쾌청한 날씨를 보였다. 진주의 고지대에서 바라본 사천방향 모습은 안개가 강물처럼 흘러가면서 산 너머 고층 아파트가 신기루처럼 나타났다가 사라지기를 반복해 환상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