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원내수석부대표에 김성원 내정
통합당 원내수석부대표에 김성원 내정
  • 김응삼
  • 승인 2020.05.11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의 새 원내수석부대표에 재선에 성공한 김성원 의원이 내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통합당 관계자는 11일 “주호영 원내대표가 부친상을 마치는 대로 김 의원 임명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기 동두천·연천을이 지역구인 김 의원은 20·21대 총선에 내리 당선됐다. 그간 당내에서 조직강화특별위원과 대변인 등을 지냈다.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내정 사실을 알리고 “지금 통합당은 백척간두의 위기에 처해 있다”며 “정치·정당·정책이 모두 변하는 삼정(三政) 혁신을 통해 미래통합당이 새롭게 태어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이어 “‘반대를 위한 반대’가 아니라 논리적 비판을 하는 야당, 국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정책을 입안하는 정당, 빠르고 효율적인 미래통합당으로 변화할 수 있는 기초를 닦겠다”고 다짐했다.

김응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