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진양호 우드랜드 상반기 착공
진주시, 진양호 우드랜드 상반기 착공
  • 최창민
  • 승인 2020.05.11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목재문화체험장 자체기술위원회 개최
진양호에 목재문화체험장 등 제2의 우드랜드가 들어설 전망이다.

시는 11일 기업인의 방에서 진양호 우드랜드 조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목재문화체험장 자체기술위원회를 열고 설계, 시공 등 운영에 관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가졌다.

시는 기존 진성면에 위치한 월아산 우드랜드가 인기를 끌면서 보다 많은 시민들이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진양호 우드랜드를 조성할 계획이다.

진양호 우드랜드 조성사업은 상반기 내 설계를 마무리하고 착공에 들어가 2021년 말 준공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산림청 목재문화체험장 조성사업 균형발전특별회계 지방이양사업비와 도비 43억원 등 모두 52억원이다.

자문위원회에 참석한 조규일 시장은 “진주시가 월아산 우드랜드, 목공예전수관 등 목재분야에 있어 손꼽히는 도시로, 목재체험에 대한 진주시민의 염원으로 전국에서 유일하게 목재문화체험장 2개소를 조성하게 됐다”며 “진양호 우드랜드가 진양호 르네상스와 함께 차별되면서 특색 있는 목재문화체험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창민기자 cchangmi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