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때 앙금을 씻고 열린민주당과 통합”
“선거때 앙금을 씻고 열린민주당과 통합”
  • 정희성
  • 승인 2020.05.13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두관 의원 관계개선 주장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양산을)은 13일 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의 관계에 대해 “선거 때 앙금을 씻고 통합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열린민주당은 한편으로 보면 문재인 정부의 핵심 지지층”이라며 “범진보 진영이 화합을 통해 주요 개혁과제들을 풀어나가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열린민주당이 (총선에서) 150만표 정도를 얻었다. 이런 의미를 잘 해석해야 할 것 같다”며 “장기적으로는 (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이) 함께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민주당은 지난 총선에서 비례정당 더불어시민당과의 결속을 내세우면서 열린민주당과는 각을 세웠다. 열린민주당과 총선 이후 통합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수차례 강조하기도 했다.

정희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