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설공단, ‘폭염대비 종합대책’ 추진
창원시설공단, ‘폭염대비 종합대책’ 추진
  • 이은수
  • 승인 2020.06.14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설공단(이사장 허환구)은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폭염으로 인한 인명피해 예방과 신속한 대응을 위해 15일부터 오는 9월까지 폭염대비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공단은 이 기간 동안 폭염대비 비상대책반을 편성, 시설별 폭염 상황관리는 물론 유관기관과의 협조체제를 유지하는 등 폭염 대비 관리체제를 구축·운영키로 했다.

폭염주의보 또는 폭염경보 등 폭염특보가 발령될 경우 각 시설마다 이용객들의 실외·야외활동 자제 홍보 등 폭염정보가 신속히 전달될 수 있도록 조치한다.

특히 현장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에 대한 온열질환 예방교육과 건강체크 등을 실시하는 등 선제적 폭염 피해 예방 조치에도 나섰다.

공단은 또한 변압기와 냉방기기 등 폭염에 취약한 시설물에 대해서도 수시점검을 통해 시설물 등 폭염피해 ‘제로화’를 위해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창원시설공단 스포츠파크 전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