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디지털혁신 조직 신설
중진공, 디지털혁신 조직 신설
  • 강진성
  • 승인 2020.06.2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혁신성장 기업 육성 추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은 7월 1일부터 포스트 코로나 시대 선제적인 대응을 위해 디지털혁신실을 신설하고 운영에 들어간다.

디지털혁신실은 비대면·디지털 중심 산업구조 개편, 글로벌 밸류체인(GVC) 변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중장기 경영전략을 수립한다. 아울러 학계, 연구계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정책자문단을 통해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정책에 반영해 나간다.

조사·연구, 데이터 분석 기능을 강화한 디지털혁신실은 △기관운영 △정책사업 △고객서비스 3대 분야의 디지털 전환 과제를 발굴하고 추진하여 중소기업 지원의 디지털 전환을 주도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를 통해 중진공은 비대면 기술과 혁신성장 분야 등 유망 신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사업신청부터 지원까지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하는 등 조직·사업·서비스 전 분야에 걸쳐 중소벤처기업이 체감할 수 있는 경영 혁신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중진공은 속도감 있는 성과창출을 위해서 석·박사급 전문인력 등 총 16명을 디지털혁신실에 배치한다.

김학도 이사장은 “중진공은 41년 간 국가적인 경제 위기상황 및 산업구조 변화 과정에서 중소벤처기업 혁신을 이끄는 견인차 역할을 해왔다”며 “디지털혁신실 신설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디지털 경제로의 대전환에 중소벤처기업이 선제적이고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강진성기자 news24@gnnews.co.kr

 

중진공은 포스트 코로나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디저털혁신실을 신설하고 운영에 들어간다. 사진은 중진공 진주본사. 사진제공=중진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