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소비 이벤트 “꽝보다 당첨 확률 더 높다고?”
착한소비 이벤트 “꽝보다 당첨 확률 더 높다고?”
  • 이은수
  • 승인 2020.08.06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상의 ‘착한소비 붐 이벤트’
1차 응모서 85% 누비전 당첨
이달 말까지 2차 이벤트 행사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진행 중인 착한소비 붐 이벤트가 성황을 이루고 있다.

창원시는 창원상공회의소와 공동으로 진행 중인 착한소비 붐 이벤트(창원 블랙위크2탄·골든프라이데이) 응모자가 6일 1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앞서 진행된 창원 블랙위크 1탄 행사(6.26.~7.12.)에서 응모자의 85%에 달하는 1만637명이 누비전 당첨의 기쁨을 누렸다.

시는 높은 당첨률이 입소문을 타면서 응모자가 빠른 속도로 증가하는 등 흥행 열풍이 이어져 착한소비 붐 이벤트에 5일까지 총 1만1546명이 응모했다고 밝혔다.

시는 창원상공회의소와 함께 오는 8월 31일까지 착한소비 붐 이벤트의 일환으로 창원 블랙위크 2탄 및 골든프라이데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착한소비 붐 이벤트는 창원시 관내 소상공인 업체에서 1만 원 이상 결제한 영수증으로 누구나 응모가 가능하다. 각 회차별 추첨을 통해 경품으로 모바일 누비전 1·3·5만원권 및 냉장고, 스타일러, 의류건조기, 노트북, 각종 할인권 등이 제공된다.

착한소비 붐 이벤트는 창원시 관내 소상공인업체에서 1만 원 이상 결제한 영수증으로 누구나 응모가 가능하며, 결제금액 1만 원 당 1개의 응모번호가 부여되므로 결제금액이 크면 클수록 당첨확률이 높아진다. 모바일 전용 응모사이트(www.골든프라이데이.kr 또는 www.cwevent.kr)에 접속한 후 영수증을 업로드하면 응모가 가능하다.

오는 14일을 포함해 총 3회에 걸쳐 추첨이 이뤄지며 자세한 일정 및 내용은 시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시는 본격 휴가철을 맞은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인 대시민 홍보 활동을 전개해 착한소비 붐 이벤트 참여 독려에 나설 예정이다. 이벤트 참여를 통해 창원시 관내 소상공인 점포에서의 착한 소비를 유도하고 경품으로 누비전(창원사랑상품권)을 지급하여 지역 내 착한 소비를 재창출하는 이른바 ‘소비선순환’을 도모할 계획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6~7월 긴급재난지원금 소진 이후 지역 내 소비가 주춤하여 체감 경기가 다시 하락한 모양새를 보인다”며 “8월 말까지 착한소비 붐 이벤트를 지속 전개하여 골목상권 체감 경기를 다시 이끌어 올릴 추진 동력이 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은수기자 eunsu@gnnews.co.kr

 

창원시 직원들이 대원물놀이장 피서객을 대상으로 착한소비 붐 이벤트 행사 홍보를 하고 있다.
지난 7월 31일 팔용동 소재 ㈜라쉬반코리아에서 개최된 공개추첨 행사에서 허성무 창원시장이 행운번호를 추첨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