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성 종합정비계획 수립 용역 시행
진주성 종합정비계획 수립 용역 시행
  • 박철홍
  • 승인 2020.09.20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중장기적 계획 마련
진주시가 진주성에 대한 역사적 가치를 밝히고, 진주성의 체계적 정비를 위해 ‘진주성 종합정비계획’을 수립하기로 하고 지난 18일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용역보고회는 올해 진주성 종합정비계획 수립 용역의 국비를 확보해 문화재청과 문화재 전문위원의 자문을 받아 시행하게 됐다.

진주성은 임진왜란 전투 중 육지에서 최초의 승리였던 진주대첩의 현장이고 7만의 민관군이 성이 함락될 때 함께 전사한 호국의 성지이다. 또한 당시 경남도 문화·행정·군사의 중심인 읍성으로서 역사적 상징성을 갖고 있는 사적지이다. 그동안 중장기적 체계적 정비 계획이 필요하다는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용역을 통해 진주성 정비의 대상과 범위를 구체적으로 정하고 학술연구, 현황조사, 문화재 관리실태 조사, 주변 정비 방안, 장·단기 계획, 예산 투입 계획 등은 물론 현재 진행 중인 진주대첩광장 조성과 이전 예정 국립진주박물관 활용방안에 대한 면밀한 검토도 이뤄질 예정이다.

시는 용역 결과를 토대로 공청회, 여론조사 등을 통한 시민 의견수렴을 거쳐 최종방안을 수립할 방침이다.


박철홍기자 bigpe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