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공공형어린이집 26개소 신규 선정
경남도 공공형어린이집 26개소 신규 선정
  • 정만석
  • 승인 2020.09.23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통영·김해 추가...보육서비스 향상 기대
경남도는 공공형어린이집 26곳을 추가로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추가선정지는 창원(6), 통영(5), 김해(6) 등 8개 시군이며 민간어린이집 8개소와 가정어린이집 18개소다.

공공형어린이집은 도지사가 보육품질을 인증하는 제도로 정원충족률 80% 이상, 평가등급 A를 받은 민간·가정어린이집 중 운영의 개방성 및 안정성, 보육교직원 전문성 등 선정기준에 따라 평가한 후 경남도보육정책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된다.

선정된 공공형어린이집에는 3년간 보육교사 급여 상승분, 유아반 운영비, 교육환경 개선비, 품질 관리비 등이 지원되며 보육교사는 국공립어린이집 1호봉의 급여를 받게 된다.

공공형어린이집은 지원기간 동안 품질관리 컨설팅, 재무회계관리, 보육교직원 전문성 강화 프로그램에 의무적으로 참여하는 등 일정 수준의 보육품질을 유지해야 한다.

8월 말 현재 도내 전체 어린이집 2568개소 중 146개소(5.7%)가 공공형어린이집으로 운영되고 있다.

이번 추가선정으로 172개소로 늘어나게 됨에 따라 더 많은 아동들이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홍민희 도 가족지원과장은 “공공형어린이집을 포함한 도내 어린이집에 대해 엄격한 보육품질 관리와 보육교직원의 전문성을 강화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