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로운 초록빛, 천 년의 숲 함양상림 ‘이끼원’ 개장
신비로운 초록빛, 천 년의 숲 함양상림 ‘이끼원’ 개장
  • 안병명
  • 승인 2021.09.07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년의 숲 함양 상림공원에 신비로운 초록빛을 머금은 이끼 정원이 조성돼 엑스포와 함양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상림공원 초입에 자생 이끼를 테마로 한 ‘이끼원’ 조성을 마무리하고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최를 앞둔 7일부터 방문객들에게 선보인다.

이번에 조성된 이끼원은 상림공원 머루터널 옆 1800㎡ 규모로 6종의 이끼류와 함께 양치식물, 야생화 등을 심어 보기만 해도 힐링이 되는 새로운 전시 공간으로 찾아오는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상림공원 이끼원 조성지는 옆으로 맑은 시냇물이 흐르고 큰 나무 아래 습한 환경이 조성되어 이끼가 자생하기 쉬운 장소로 이끼가 지닌 잠재가치와 다양하고 독특한 이끼를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는 안성맞춤 힐링 쉼터로 조성됐다.

군은 오래전부터 자생해 온 이끼들의 관리를 위해 관수시설을 설치해 더욱 푸르고 건강하게 하고, 공작단풍나무, 이끼돌, 이끼 자연석 이외에도 이끼와 어울릴 수 있도록 고사리 식물류와 비비추 등 양치식물, 부처손, 예쁜 야생화를 식재해 이끼원의 정취를 더 하고 있다.

이곳 이끼원에는 자생하는 깃털이끼, 쥐꼬리이끼 외에 서리이끼, 비단이끼, 솔이끼, 우산이끼, 봉황이끼, 아기등덩굴초롱이끼 등 6종의 이끼류가 심어져 있으며, 지속적으로 종수를 늘려 군민과 관광객 휴식공간과 어린이 학습공간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노희자 문화시설사업소장은 “상림공원 이끼원은 해당 연도 조성해 아직은 미흡하지만 앞으로 지속적인 관리와 시설을 보완을 통해 군민들이 언제나 찾아 힐링 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나갈 예정으로 군민들의 관심과 애정을 가져 주실 것”을 당부했다. 안병명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최창민
  • 고충처리인 : 박철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