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금타파 문답풀이 게시판]2024학년도 대입 준비 어떻게
[궁금타파 문답풀이 게시판]2024학년도 대입 준비 어떻게
  • 경남일보
  • 승인 2022.05.16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Q. 고2 학생입니다. 2024학년도 대입전형 계획이 발표되었는데 입시 준비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A. 고 2학생이 대학에 입학하는 해가 2024년입니다. 지난 달 29일 각 대학은 2024학년도 대입전형계획을 각 대학교 입학 홈페이지에 안내했습니다. 학생 선발 방법 모집인원, 전형별 특징등에 대해 고2학생의 대입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자료를 게시했습니다. 고 2학생들은 자신이 지원하고자 하는 대학 홈페이지를 방문해 내용을 충실히 살펴봐야 할 것입니다.

전체적인 2024학년도 대입의 특징을 말씀드리면, 학령인구의 감소로 전체 모집인원은 34만 4296명으로 2023학년도보다 4828명 감소했으며, 수시모집비율은 79%, 정시모집 21%로 전년도에 비해 수시모집은 1% 증가, 정시모집은 1% 감소했습니다. 수도권 대학은 정시모집비율이 0.6% 상승한 35.6%로 비수도권 11%의 약 3배 높은 수준입니다.

수시모집에서는 85.8%를 학생부위주전형으로, 정시모집에서는 수능위주전형 91.7%로 모집시기별 전형의 특징이 뚜렷합니다. 특히 지방대육성법 시행령 개정으로 의·치·한의·약학·간호계열 의무선발비율이 상승함에 따라 지역인재전형 모집인원 전년대비 2581명 증가했습니다. 고 2학생들은 남은 기간 자신에게 적합하고 역량을 극대화할 수 있는 전형을 정하고 그에 맞는 대입을 준비를 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입니다. 대학입시 전형의 종류 등 어려운 내용은 선생님과 상담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좋을 듯합니다.



Q 고 3학생입니다. 대학수학능력시험 6월 모의평가는 어떻게 준비해야 하며 결과 활용법에 대해 궁금합니다.

A 대학수학능력시험 6월 모의평가는 6월 9일 실시됩니다. 6월 모평은 고 3학생 기준 기존에 10번 치뤘던 전국연합학력평가와는 다소 다른 점이 있습니다. 전국연합은 재학생을 대상으로 시험을 시행하고 시행처는 시도교육청입니다. 하지만 6월, 9월 모평(올해는 8월 31일 실시)은 대학수학능력시험 시행처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며 응시대상은 재학생, 졸업생 모두를 포함합니다. 3학년 1차고사를 치르고 조금 여유가 있는 이 시기에 6월 모평 대비 학습을 하는 것이 좋으며, 예년의 기출문제를 반드시 학습하고 3월, 4월 전국연합 문제를 다시 풀어 보아야 할 것입니다. 6, 9월모평은 11월 17일 실시하는 대학수학능력시험과 유사한 난이도로 대학수학능력시험의 결과를 가늠할 수 있는 중요한 잣대가 되는 시험으로 매우 중요합니다. 그리고 수시모집을 지원할 대학을 정하는데 중요 척도가 됩니다. 6월 모평 결과를 바탕으로 우선 작년 대학별 정시 입시결과를 참고하여 정시지원 가능 대학을 찾고 이를 바탕으로 정시 가능대학보다 합격선이 높은 대학 중심으로 수시지원을 하는 것이 바람직 할 것입니다. 특히 모평에는 새로운 유형의 문제들이 소개되기 때문에 대학수학능력시험에 출제될 확률도 높아 오답노트 정리 등으로 새로운 유형의 문제는 반드시 익혀 두어야 할 것입니다.

자료제공=경남교육청 경남대입정보센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남도 진주시 남강로 1065 경남일보사
  • 대표전화 : 055-751-1000
  • 팩스 : 055-757-1722
  • 법인명 : (주)경남일보
  • 제호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 등록번호 : 경남 가 00004
  • 등록일 : 1989-11-17
  • 발행일 : 1989-11-17
  • 발행인 : 고영진
  • 편집인 : 최창민
  • 고충처리인 : 박철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원
  •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경남일보 - 우리나라 최초의 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news@g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