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앙과 달빛이 만든 호랑이 무늬 '눈길'
원앙과 달빛이 만든 호랑이 무늬 '눈길'
  • 최창민
  • 승인 2017.11.01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전 함양군 휴천면 송전리 엄천강을 찾은 원앙(천년기념물 제327호)이 물살을 가르며 헤엄치자 아침햇살과 어우러져 호랑이 무늬물결을 일으키고 있다.(사진 위) 앞서 31일 저녁 진주신 문산읍 하늘에도 때아닌 호랑이 무늬를 빼닮은 구름이 떠 올라 시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구름은 낮 같으면 일명 비늘구름이라고 부르는 ‘권적운’이나 양떼구름이라고 부르는 ‘고적운’종류로 보이는데 야간에 발생하면서 달빛과 어우러져 호랑이 무늬를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 사진제공=함양군(원앙)·독자 진주시 문산읍 장정동씨(달빛)


 
2017110101010000399_황금빛 물살 가르는 원앙11

 
temp_1509498098816.-99578375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