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를 품은 고성군 마암면
한반도를 품은 고성군 마암면
  • 김철수
  • 승인 2019.02.11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룡과 소가야 도읍지로 널리 알려진 고성, 그 고성 내 14개 읍·면 가운데 하나인 경남 고성군 마암면은 그 행정구역 전체가 한반도 남단을 쏙 빼닮은 동시에 그 속에 또 다른 작은 한반도를 품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현재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경남 고성군 마암면을 검색해보면 고성군의 행정지도가 나오는데 그 모습이 황해도에서 경상남도까지 영락없는 한반도의 축소판이다.

김철수기자chul@gnnews.co.kr
 
한반도를 품은 고성군 마암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