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기 군수, 화재 대비‘특별지시 1호’ 시달
윤상기 군수, 화재 대비‘특별지시 1호’ 시달
  • 최두열
  • 승인 2019.12.10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 하동군수 취임 이후 첫 지시
화재 잦아 예방 종합대책 추진

윤상기 군수가 최근 잦은 화재로 군민의 불안이 커짐에 따라 각종 화재에 대비한 ‘군수 특별지시 1호’를 시달했다.

10일 하동군에 따르면 윤상기 군수는 전날 열린 정례 간부회의에서 올 겨울 들어 관내에서 일어난 화재 사고에 대한 보고를 받고 이같이 지시했다.

이번 특별지시는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7일까지 하동읍·옥종면·횡천면 등 3곳에서 잇달아 화재가 발생하는 등 겨울철 화재에 대한 우려가 높아진데 따른 것으로, 민선군수 취임 이후 첫 특별지시다.

윤 군수는 화기사용이 많아지는 겨울철 독거노인·거동불편자 등 화재 우려가 높은 취약계층을 특별관리하고, 다중이용시설, 전통시장, 공장, 가스시설 등에 대한 예방대책을 강화할 것을 지시했다.

또한 2020년 3월까지 읍면별 담당 과소에서는 산불방지를 포함해 수시로 예방점검을 실시하고, 요양시설·경로당·마을회관·관광시설 등 공공건물과 목조건물 등에 대한 특별대책을 마련할 것을 당부했다.

윤 군수는 또 이들 화재 취약 건물을 대상으로 소화기 및 소화전 비치 여부 등에 대한 현지실사를 실시하고, 전광판·신문·방송·인터넷 등을 다양한 매체를 통해 대군민 홍보를 강화할 것을 지시했다.

이에 따라 군은 이날 전 부서 및 13개 읍·면에 특별지시 내용을 전파하고, 화재예방 종합대책을 마련해 부서장 및 읍면장 책임 하에 이번 주까지 군 전체에 대한 화재예방 및 점검을 완료할 계획이다.

윤 군수는 “화재의 주요 원인은 부주의나 관리 소홀에 의해 나타나는 만큼 주변의 사소한 것에서부터 사전에 철저하게 대비해 화재 및 산불로 인한 군민의 생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두열기자

윤상기 군수(중앙)가 화재현장을 찾아 진화를 위해 수고한 분들을 격려하고 있다.(사진은 2017년 1월)/하동군/
 
윤상기 군수(왼쪽 두번째)가 화재현장을 둘러보고 있다./하동군/(사진은 2019년 11월 30일 하동읍 주택화재 현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