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기술원 “토마토 육묘, 종이포트 활용”
농업기술원 “토마토 육묘, 종이포트 활용”
  • 김영훈
  • 승인 2020.08.1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농업기술원은 토마토는 육묘에 ‘종이포트’를 활용을 추천했다.

12일 도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종이포트는 자연분해가 가능해 노동력 절감과 건전묘 육성 효과에 탁월하다.

공기 유동성이 좋아 육묘기에 뿌리 발달이 우수해 건전묘를 키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기존 석유계 수지 플러그(32구, 40구)와 달리 근권부가 플러그 셀에 밀착되지 않아 뿌리 끊어짐이나 상토 부서짐 없이 모종 이동이 가능하다. 활착이 빠르며 정식시간도 50% 정도 단축할 수 있다.

도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종이포트 묘는 균일한 묘 생산, 자연 분해되는 종이용기 활용, 정식에서의 노동력 절감, 향후 기계 정식으로의 확장 가능성 등 효율성이 높아 활용 가치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영훈기자 hoon@g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