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아침 입김'
'겨울 아침 입김'
  • 김영훈 기자
  • 승인 2017.12.03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진 3일 아침 진주시 초전공원 연못에 햇살이 들어오자 마치 물이 끓어 오르는 듯 하얀 수증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밤사이 기온이 크게 떨어졌다가 다시 햇살이 비치면서 온도가 올라 일어나는 현상이다. 김영훈기자


 
3일 아침 진주시 초전공원 연못에 햇살이 들어오자 마치 물이 끓어 오르는 듯 하얀 수증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밤사이 기온이 크게 떨어졌다가 다시 햇살이 비치면서 온도가 올라 일어나는 현상이다. 김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