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여름철 폭염종합대책 마련
경남도 여름철 폭염종합대책 마련
  • 정만석
  • 승인 2020.05.20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는 올해 여름철 평년기온이 지난해보다 높거나 비슷하다는 기상청 전망에 따라 ‘여름철 폭염 대비 종합대책’을 마련해 피해 최소화를 위해 선제 대응에 나선다.

도는 20일부터 9월 30일까지를 폭염 종합대책 기간으로 정해 관련 기관과 합동 대응 태스크포스(TF)를 구성, 폭염 특보 시 신속히 대응하기로 했다.

폭염 위기 경보 ‘심각’ 수준에서는 폭염재난안전대책본부로 격상해 체계적인 폭염 재난을 관리한다.

폭염 취약사업장 노동자 건강 보호 대책 강화, 폭염 피해자 조사 관리기관 확대 등 온열질환자 감시체계 강화, 폭염 대응 도민홍보 확대 등에 주력한다.

제조·건설업 등 폭염 취약 사업장의 노동자 건강보호를 위해 지자체 홈페이지, 전광판·문자 알림 서비스 등에 열사병 예방을 위한 기본수칙을 홍보한다.

그러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기존 무더위쉼터는 임시휴관을 권고하고 바이러스 전파 우려가 있는 물안개 분사 장치 등의 시설은 사용을 제한할 방침이다.

정만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