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9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445)
‘순교자의 딸 유섬이’ 마지막 마당 ‘유처녀의 성’에서 중심 사건을 말하고 있는 중이다. 갑자기 거제부사의 명에 따라 형리들은 유처녀의 흙돌집을 부수고 그 속에 있는 천주학쟁이 불온문서를 찾아내려고 시도하는데 동네 사람들이 나서서 이를 막고 있다. 요
경남일보   2018-01-18
[기획/특집] 거창구치소 문제 5년째, 이젠 갈등 풀자
햇수로 5년째. 거창구치소 문제로 인한 갈등이 좀처럼 해결의 실마리가 풀리지 않고 있다. 양동인 거창군수는 그동안 교도소 이전의 당위성을 설명하며 중앙무대를 오르내리며 노력했지만 별 소득 없이 제자리다. 찬반 양측은 지금껏 갈등 해결을 위해 발전적인
이용구   2018-01-15
[기획/특집] [신년기획]경남 전기자동차가 달린다 <2>
창원의 등록차량대수(2017.12.31)는 56만여대(승용차 47만 7870대, 승합차 1만615대, 화물차 6만3664대, 특수차 1360대)에 달한다. 여기다 김해와 함안, 고성 등 인근지역에서 들어오는 차량까지 합치면 운행대수는 이보다 훨씬 늘어
이은수   2018-01-15
[기획/특집] [LH-경남일보 기획] 천년도시 진주의향기<19>
◇진주, 현대 차문화 운동의 시작점차(茶, cha, tea)는 약으로 애용되다가 차츰 세계인이 즐기는 기호음료가 되었다. 차는 맑고 담백해 몸과 마음에 휴식을 주고 각성하게 한다. 따뜻한 차 한 잔은 하루를 시작하는 설렘과 일과를 마무리하는 즐거움을
경남일보   2018-01-08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444)
‘순교자의 딸 유섬이’ 넷째마당은 ‘유처녀의 성(城)’으로 마지막 마당이다. 유섬이가 양모에게 부탁하여 흙돌집(토굴)을 짓고 그 속에 들어가 25년을 지낸다는 이야기다. 흙돌집은 남쪽에 햇빛 들어오는 구멍 하나 내고 또 하나 구멍은 식판 들어올 정도의
경남일보   2018-01-11
[맛이 있는 여행] 박희운의 맛이 있는 여행 <84> 인문학 이야기
인문학은 인간과 인간의 근원문제인 사상 및 문화를 대상으로 하는 학문으로, 객관적으로 존재하는 인문학은 인간의 가치탐구와 표현활동 등을 대상으로 한다. 이런 인문학은 광범위한 학문영역을 포함하고 있는데, 일반적으로 언어 역사 법률 철학 종교 비평 고전
경남일보   2017-12-21
[기획/특집] [LH-경남일보 기획] 천년 도시 진주의 향기<18>
하늘과 땅이 있는 곳에 꽃이 피는 것과 같이/인류의 역사가 있는 곳에 문화의 꽃이 피는 것은/아름다운 우주의 섭리가 아닐 수 없다/예술은 문화의 또 한 겹 그윽한 꽃이요/예술이 없는 세기에는 향기와 참다운 인간 정신의 결실이 없는 것이다/한 때 예술이
경남일보   2018-01-08
[기획/특집] “항공국가산단 착공·혁신도시 시즌2로 또 한번 도약”
이창희 진주시장은 무술년 새해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지난해 우주항공 및 뿌리산업의 기반을 마련한 것을 가장 큰 성과로 꼽고, 올해는 혁신도시 시즌 2 준비, 항공국가산단 조성, 원도심 활성화 등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이 시장은 지역의 우수한
박철홍   2018-01-07
[기획/특집] 거제에서 소녀상을 만나는 3가지 방식
거제문화예술회관 앞에 세워진 거제 소녀상이 17일 건립 4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연다. 이날 행사에 맞춰 거제에서는 뜻깊은 소녀상 행사가 2가지 열린다. 하나는 지난 여름 전국을 노숙하며 곳곳에 흩어진 소녀상 그림을 그려 화제가 된 김세진 씨(상명대 애
김지원   2018-01-01
[100대명산] 명산 플러스 <186> 영덕 팔각산
팜므파탈은 치명적인 아름다움을 간직한 여인을 말한다. 흔히 문학적으로는 아름다운 여인의 유혹에 빠져서 숨이 멎는지도 모른 채 수렁에서 헤어나지 못하고 파멸적 종국을 맞는 것으로 묘사된다.팔각산(628m)이 이와 비슷하다고 하면 퍼뜩 이해가 될지 모르겠
최창민   2018-01-04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443)
‘순교자의 딸 유섬이’ 셋째 마당은 ‘매화나무에 매화’이다. 순교자 집안에 순교정신이 지켜진다는 뜻이다. 이 마당은 유섬이가 16살 처녀로 성장하여 온갖 곳으로부터 혼담이 오가고 부사 아들 강도령의 구애가 절절한 그런 마당이다. 이럴 때 섬이는 동정녀
경남일보   2018-01-04
[기획/특집] [LH-경남일보 기획] 천년도시 진주의 향기<17>
음식은 인간의 생명 활동을 지탱해 주는 가장 기본적 요소의 하나이다. 또한 자연환경과 생활습관 등 그 나라와 지역의 정서적 문화가 잠재되어 있어 우리의 정신세계를 지배한다. 음식의 맛에는 그 지역 사람들의 희로애락이 배어있고, 멋과 지혜와 생활이 묻어
경남일보   2017-12-28
[기획/특집] [신년기획]관광으로 제2의 도약 꿈꾸는 창원시
4차산업에 이은 5차산업혁명 예고 등 패러다임의 대전환속에 글로벌 관광도시를 향한 창원시의 힘찬 도전이 새해에도 계속되고 있다. 인구 106만, 면적 747㎢, 지역내총생산 36조원으로 전국 기초지자체 중 최고의 도시파워를 갖춘 창원시는 우리나라 기계
이은수   2018-01-02
[기획/특집] [신년기획] 영남권신공항 이제라도 바로잡자
10년 이상 끌어온 영남권신공항 입지 갈등이 지난 2016년 용역을 맡은 파리공항공단엔지니어링(ADPI)이 김해공항 확장으로결론을 내리면서 일단락 됐다. 정부는 지난해 한국개발연구원(KDI)에 의뢰한 김해공항 확장 예비타당성이 통과했음을 발표한데 이어
박준언   2018-01-01
[윤위식의 기행] 윤위식 발길닿는대로(100) 황룡사를 찾아서
기행수필 100회를 쓰면서 많은 감회에 젖는다. 먼저 100이라는 숫자는 어떤 의미를 갖는 것인가를 생각하게 한다. ‘100번을 해 봐라 되나봐라’ 어림도 없다는 뜻이다. ‘골백번을 해봐라’라도 있다. 만 번씩 100번을 하여 본들 이라는 뜻이다. 결
경남일보   2017-12-05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442)
시극은 시로써 풀어낸 극문학이다. 희곡과 다른 바는 흐름이 시적이어야 하고 대화나 지문이 시적 표현이라야 한다. 그러므로 주인공의 말이나 대화가 암시적이고 상징적인 부분이 중심을 이루어야 한다는 믿음으로 집필해야 한다. 그래서 주인공이 시심을 지니고
경남일보   2017-12-28
[기획/특집] 금관가야 마지막 왕의 쉼자리 ‘구형왕릉’
문재인정부가 ‘가야사 복원을 위한 조사연구’를 100대 국정과제로 채택한 이후 가야사 복원이 활발하게 이루어질 전망이다. 문화재청장도 최근 가야사복원의 기초가 될 ‘가야총서’ 발간과 ‘영호남 가야문화권 유적에 대한 통합데이터베이스’ 구축을 약속했다.
원경복   2017-12-14
[기획/특집] [LH-경남일보 기획] 천년도시 진주의 향기<16>
풍수가들이 최고의 풍수서로 격찬한 청오경(靑烏經)논리 중 ‘향정음양 절막괴려 차이호리 무이천리(向定陰陽 切莫乖戾 差以毫釐 繆以千里)’란 구절이 있다. 이는 ‘터를 잡아 양택과 음택을 완성하는 과정에서 길향(吉向)이라고 정한 것이 머리카락만큼 오차를 범
경남일보   2017-12-18
[100대명산] 명산 플러스 <185>낙안 금전산
금전산(金錢山)은 산허리에 황금빛을 띤 화강암이 다양한 형상을 갖추고 있어 마치 수석 전시장을 방불케 한다.높이 668m에 불과하지만 7∼8부능선지역이 모두 바위투성이에다 기묘한 형상들로 가득차 있다. 선뜻 상상이 안간다면 설악산의 미니어처로
최창민   2017-12-20
[경남문단, 그 뒤안길] 강희근 교수의 慶南文壇, 그 뒤안길(441)
시극 ‘순교자의 딸 유섬이’ 주인공의 캐릭터를 설정하는 데는 당시의 자료가 너무 없기 때문에 가상의 자료를 만들어낼 수밖에 없었다. 우선 9살에 관비로 귀양길을 떠났으므로 영세를 받았는지가 문제로 등장한다. 당시 교회 초기이고 주문모 신부님 한 분이
경남일보   2017-12-2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