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02건)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굳이어 타이어(The Goodyear Tire & Rubber Company)는 1898 미국의 오하이오주 애클런에 프랭크 세이벌링(Frank Seiberling)이 1839년에 가황고무처리 방법을 통하여 경성 고무를 개발한 챨스 굿이어(Charles
경남일보   2018-09-11
[경제칼럼] [농사메모] 벼논 완전물떼기 적기해야
수확한 물벼 건조에 유의하고 완전물떼기 적기 실시로 벼 수량과 품질을 높이며, 콩 습해와 병해충 예방, 고구마 적기 수확에 신경 쓰고, 배추 육묘상 관리 및 고추 적기 수확과 건조, 과수원 후기관리에 힘쓴다.■ 벼농사수확한 조생종 벼는 자연건조, 또는
경남일보   2018-09-09
[경제칼럼] [농업이야기]여주의 쓴맛은 ‘건강한 맛’
지구 온난화는 자연 생태계는 물론이고 인간의 삶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농업부분에서도 기온이 상승하면 농작물의 재배 적지가 바뀔 뿐 아니라, 수량감소, 품질저하, 새로운 병해충의 발생 등의 피해가 나타날 수 있지만 기존에는 재배가 어려웠던 새로운
경남일보   2018-08-26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알트리아 그룹(Altria group, Inc.)이라는 기업은 한국 사람들에게는 생소하지만, ‘말보로 담배’로 잘 알려진 필립모리스라고 하면 아는 사람들이 많다. 필립 모리스 USA, 필립 모리스 인터내셔널과 크래프트 푸드의 지분을 각각 100%와 8
경남일보   2018-09-04
[경제칼럼] [농사메모] 배추 아주심기 시작하세요
잦은 비로 일조량이 부족하여 병 발생이 우려되는 벼논 병해충 방제와 생육 후기 논물관리를 잘하고, 논에 심은 콩 습해 예방 및 병해충 방제, 배추육묘관리 및 아주심기, 고추 적기 수확, 사과 착색관리에 신경 쓴다.◇벼농사최근 잦은 비로 일조량이 부족해
경남일보   2018-09-02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에릭슨(L. M. Ericsson)은 1876년에 라르스 마그누스 에릭슨(Lars Magnus Ericsson)이 “의사소통에의 접속은 인간의 기본적 욕구”라는 전제 아래 설립한 스웨덴의 통신 설비 제조사이다. 현존하는 통신업체로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
경남일보   2018-08-22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이브 생-로랑(본명은 Yves Henri Donat Mathieu Saint-Laurent)은 1936년, 프랑스인 아버지와 벨기에인 어머니 사이에서 프랑스 식민지였던 알제리 북부 오랑(Oran)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에 병약하고 내성적인 성격이긴
경남일보   2018-08-15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프랑스에는 다양한 형태의 음식점 유형들이 존재한다.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것이 꺄페(cafe)이다. 한국에서 잘못 이해되고 또 변형되어 야간에 술을 파는 장소로 잘못 쓰이고 있지만, 꺄페라는 단어의 본래 의미는 그야말로 커피이다. 커피를 우리는 영어
경남일보   2018-08-07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성공적인 귀농·귀촌을 위해
요즈음 우리나라 농촌 어디를 가더라도 귀농을 하였거나 귀촌한 도시민, 아니면 퇴직한 직장인들이 없는 마을은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로 귀농·귀촌이 붐을 이루고 있다.과거에는 도시생활과 직장생활이 힘들 때 막연히 말로만 농촌으로 들어가 조용히 살고 싶다고들
경남일보   2018-08-03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라 꼴롱브 도르는 니스(Nice)에서 서쪽으로 18㎞ 떨어진 프랑스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로 꼽히는 중세시대의 마을 생 뽈 드 방스(Saint-Paul-de-Vence)에 자리 잡고 있다. 80여 년 전부터 예술가들에게 커다란 영감
경남일보   2018-08-01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삼복더위 이기는 보양식
지구 온난화 현상으로 전 세계가 이상기온에 의한 각종 재해, 특히 올해는 여름철 폭염으로 전 국민이 생활의 불편을 겪고 있다.얼마 전 언론보도를 통해 들은 바로는 세계 평균기온이 0.75도씨가 상승했다고 한다. 우리나라도 예외는 아니어서 전국이 연일
경남일보   2018-07-29
[경제칼럼] [농사메모] 고온기 병해충 발생 주의
벼 온도 상승 억제를 위해 논물 깊이대기와 흘러대기를 실시하고, 밭작물 수분관리 및 고온기 병해충 방제와 시설재배지 염류제거 방법 활용으로 토양 환경을 좋게 하며, 과수 일소 피해 예방에 힘쓴다.■ 벼농사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식물체 온도 상승을 억제하
경남일보   2018-07-29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월마트에 이어 세계 2위의 프랑스 유통업체인 까르푸(Carrefour)는 1959년 7월11일 프랑스와 스위스의 국경 도시인 안시(Annecy)에 새로운 형태의 점포 소유주인 마르셀 푸르니에(Marcel Fournier)가 식품 도매업을 하던 가족회사
경남일보   2018-07-23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양파 재배지역 확대와 육종
양파는 고추, 마늘과 더불어 우리나라 국민의 식생활과 아주 밀접한 관계를 가진 양념채소 중 하나다.산업적인 측면에서도 2027년까지 양파 재배면적은 2017년 대비 11% 증가한 21,800ha, 생산량은 22% 증가한 140만6천 톤에 이를 것으로
경남일보   2018-07-21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나고야의정서와 유전자원
유전자원의 이용과 관련하여 국제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조약은 2014년에 발효된 나고야의정서(Nagoya Protocol:NP)이다.나고야의정서는 유전자원에 대한 접근 및 그 이용으로부터 발생하는 이익을 공정하게 공유할 목적으로 2010년 UN 생물다양
경남일보   2018-07-14
[경제칼럼] [농업이야기]과학영농 첨병 수경재배기술
수경재배기술과 더불어 고품질 농업경쟁력 향상의 핵심 주체가 바뀌어 가고 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들판에 농작업기계가 요란한 소리를 내면 어떤 작물인지 한눈에 알 수 있었다. 하지만 이제는 잘 정리된 조용한 시설 내에서 작물, 품종에 따른 재배 매뉴얼
경남일보   2018-07-06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뽈 보뀨즈(Paul Bocuse)는 1926년에 유명 요리사와 레스토랑이 즐비한 프랑스 리용 근처 꼴롱쥬 오 몽 도르(Collonges-au-Mont-d‘Or)에서 태어났다. 조르쥬 보뀨즈의 외아들인 그는 17세기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요리사들의 오랜
경남일보   2018-07-01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1898년에 파리 국립 공예학교인 에꼴 상트랄(Ecole Centrale) 출신의 엔지니어로 금속 및 고무 주물제작 전문가인 앙드레 미쉘랭(Andre Michelin)과 그의 동생 에두아르(Edouard) 형제가 세운 타이어 회사가 미쉘랭이다. 미쉘랭
경남일보   2018-06-26
[경제칼럼] [농업이야기] 두부 이야기
두부는 오랜 역사를 가진 콩으로 만든 전통식품으로 BC 2세기경 중국 한나라 때 만들어졌다.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한 대표적인 단백질 식품으로, 단백질 50%, 지방 25%, 탄수화물 20%, 그 밖에 칼슘, 철분, 인 등 무기질과 기능성 물질이 상당량
경남일보   2018-06-28
[경제칼럼] 김흥길의 경제이야기
닷소 그룹은 한국에서는 보통 전투기 미라주(Mirage-신기루) 시리즈로 많이 알려져 있지만, 실제로는 다양한 분야에 진출해 있는 프랑스의 거대 기업집단이다. 주력분야인 닷소 항공(Dassault Aviation)을 중심으로, 설계·생산·관리 분야에
경남일보   2018-06-1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